파괴력쩌는 신 올드 스파이스

[머쓸가이]음탕소년 2 5550


신 Old Spice 광고


가사입니다.


Oh I didn’t see it coming but it came in a can
오, 이리 될지 몰랐지만, 캔으로 시작이 된거야.

Now my sweet son sprayed into a man
내 사랑스러운 아들은 남자로써 뿌린거야.

Mine too and hey we know just who to blame
내 아들도, 그리고 우리는 누굴 탓해야하는건지 알잖아.

When our sons have fun with women and misbehave
우리 아들들이 여자들과 놀아날 때 말이지.

(fun with women and misbehave. ...음, 여자와 재밌게 놀고, Mishehave가 잘못된 행동 같은 건데. 이건 불장난의 의미의 가사 같지만, 그냥 놀아날때라고 번역했습니다)

내 아들도 그래, 우리 아들들이 여자들과 놀아날 때, 누구 탓인지 알고 있잖아.

Old Spice! Sprayed a man onto my son
올드 스파이스! 남자다움을 내 아들에게 뿌리지

Now he’s kissing all the women and his chores aren’t done
인제 그는 여자애들에게 키스나하고, 심부름은 하지도 않지.

(집안일 같은건데, 주부용어 삘이 나서... 심부름으로 번역했습니다.)

He was just my little sweetie, tiny fingers, hands and feeties
그는 내 작고 사랑스러운 작은 손가락, 손, 그리고 발이었는데

Now he’s touching kissing feeling all the women because
인제 그는 모든 여자들을 만지고, 키스하고, 느끼네. 왜냐면

Old Spice!
올드 스파이스! (때문에)

New sprays!
새로운 스프레이!

Sprayed a man on my son. Now he smells like a man and they treat him like one...
남자다움이 내 아들에 뿌려지고. 인제 그는 남자 답게 냄새가 나니, 그녀들도 그를 그렇게 대해주네...


----------------------------------------------------------------------

새벽 + 5분 만에 번역이라 미스가 많을지도 모릅니다.





아, 올드스파이스 파괴력 쩌네요...!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신고

Author

0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2 Comments
paro1923  
어머니는 어머니인데... 한국 영화 '올가미'가 생각나는 내용(...)...
어머니"들"이죠. 하하핰.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