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 홍주

국내산라이츄 2 2471
이 술은...
동생놈이 결혼하는 아는 형한테서 선물로 받았답니다.

도수가 50돈가...
여튼 고량주라 저는 입에 안 댑니다. 애비

처음 먹자마자 실험실에서 쓰는 99% 에탄올(순수 정제됨)의 향이 밀려오면서
넘기고 나면 그게 위로 가서 으허러허러허헣한 맛이 나요.
뒷맛이 깔끔하다는데 입에 1초간 후폭풍이 남습니다.
바로 안주를 드세요.

나 속에 불나는줄.......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신고

Author

8,355 (53.4%)

<덜렁거리는 성격. Lv.1에 서울의 어느 키우미집에서 부화했다. 먹는 것을 즐김. >

2 Comments
Sir.Cold  
flavour나 texture에 대한 이야기를 기대했는데 말이죠...
Nullify  
전문적으로 그걸 하려면 버틸 만한 내성 정도는 있어야 하는 것 아닌가요?(...)
 
 
 
제목